우리 몸의 절반 이상은 물로 되어있다.

물리적으로 물이 갖는 특성 중 중요한 것은 비열이 크다는 것이다.

비열이 크면 에너지의 출입이 있어도 온도 변화가 크지 않다.

바로 이런 특성이 우리 몸의 항상성 유지에 도움을 준다.

물은 기화열도 크다.

적은 양의 물을 증발시켜도 쉽게 온도 조절을 할 수 있다. 

우리 몸은 이런 원리를 이용해서 효율적으로 체온을 조절하는 시스템을 가지고 있다.


그 때문에 건강한 몸을 위해서는 적정량의 수분 보유가 중요한 문제가 된다.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