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다둥이아빠

I was born to love you

밝은영혼 2020. 2. 11. 19:36

아이들 셋이 나란히 앉아서 만화를 열심히 보고 있다.

이 시간은 내가 편안히 쉴 수 있다.

아이들은 다른 세상에 가있기 때문에 옆에서 뭘 해도 잘 모른다.

머릿속에 갑자기 노래가 하나가 떠오른다.

 

Queen - I was born to love you

 

I was born to love you
With every single beat of my heart
Yes, I was born to take care of you, ha
Every single day...
Alright, hey hey
I was born to love you
With every single beat of my heart
Yes, I was born to take care of you
Every single day of my life

...

 

그래. 난 너희들을 사랑하고 돌보기 위해 태어났었지.

사랑한다. 내 아이들아.

 

반응형
댓글
댓글쓰기 폼